메뉴 건너뛰기

close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제주영리병원 철회 및 의료민영화 저지 범국민운동본부를 비롯한 시민사회, 노동조합들은 18일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제주 영리병원 허가 취소 결정과 관련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 영리병원 공공병원 전환하고 원희룡 지사 퇴진하라"고 촉구했다.

참가자들은 "설립허가 취소를 끝으로 영리병원 논란은 종지부를 찍어야 하고 당장 제주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기 위한 논의가 시작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허가 취소된 녹지국제병원을 공공병원으로 전환하는 것이야말로 금번 사태에 대해 책임을 지고 물러나야 할 원희룡 지사가 마지막으로 결단해야 할 일"이라고 밝혔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어울려 피는 민들레처럼 아름다운 공동체를 꿈꾸고, 빨간 장미를 무척 좋아하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