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 강연배

관련사진보기


보건의료노조, 공공운수노조, 민주일반연맹은 2일 11시 세종시에 있는 교육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립대병원의 파견·용역 비정규직 노동자의 상반기 중 직접고용 완료를 위한 공동 투쟁'을 선포했다.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교육부에 상반기 안에 정규직 전환을 완료할 것"을 촉구했다. 특히 "병원의 모든 업무는 환자의 안전과 연관되어 있으므로 파견·용역 비정규직을 자회사 방식이 아니라 직접고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립대 병원이 더는 눈치 보기나 시간 끌기로 일관하지 않도록 주무 부처인 교육부가 적극적인 행정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어울려 피는 민들레처럼 아름다운 공동체를 꿈꾸고, 빨간 장미를 무척 좋아하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