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편집기자

주요하게 활동하는 시민기자들이 공통적으로 말하는 게 있었다. 편집기자가 연락을 해 '이런 방향으로 기사를 써보시면 어떻겠냐?'라고 제안하는 것이 글 쓰는데 자극이 되었다는 거였다.

ⓒ금경희2019.07.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에디터. 아직은, 좋아서 하는 편집. '은경의 그림책 편지', '이런 질문 해도 되나요?'를 연재합니다. 2017년 그림책에세이 '하루 11분 그림책 짬짬이 육아'를 출간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