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갤러리

'나랏말싸미' 가장 낮은 곳에서 높은 곳까지!

2019.06.25

'나랏말싸미' 조철현 감독, 어머니 생각에 눈물

조철현 감독이 25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나랏말싸미> 제작보고회에서 글을 몰랐던 어머니 이야기를 하며 눈물을 글썽이고 있다. <나랏말싸미>는 가장 높은 곳에 있는 임금 '세종'과 억불정책으로 인해 가장 낮은 곳에 있는 승려 '신미', 그리고 역사에 기록되지 못한 사람들이 신분과 종교를 뛰어넘어 오로지 한글을 만들기 위해 마음을 모은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7월 24일 개봉.

ⓒ이정민2019.06.25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