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정운현

항일 파르티잔 허형식 장군 인연으로 만난 4인 (왼쪽부터 필자, 이규상 눈빛출판사 대표, 박도 선생, 장세윤 박사).

ⓒ정운현2017.02.1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20여 년간 언론사에서 근무했고, 친일청산 등 역사문제에 관심을 갖고 있으며, 평소 그 무엇으로부터도 구애받지 않는 '자유로운 글쓰기'를 갈망해 왔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