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알츠하이머를 이유로 재판에 불출석 중인 전두환씨가 골프장에서 비교적 건강한 모습으로 발견됐다. 임한솔 정의당 서대문구의원은 7일 강원 홍천에 위치한 골프장에서 전씨를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전씨는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책임을 묻는 임 의원의 질문에 "나와 상관없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알츠하이머를 이유로 재판에 불출석 중인 전두환씨가 골프장에서 비교적 건강한 모습으로 발견됐다. 임한솔 정의당 서대문구의원은 7일 강원 홍천에 위치한 골프장에서 전씨를 촬영한 영상을 공개했다. 전씨는 5.18민주화운동에 대한 책임을 묻는 임 의원의 질문에 "나와 상관없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 임한솔 정의당 서대문구의원

관련사진보기

  
서울 강서경찰서는 112에 전화를 걸어 "연희동으로 가서 전두환 전 대통령을 죽이겠다"고 말한 뒤 전화를 끊은 60대 남성 A씨를 업무방해 혐의로 검거해 수사 중이라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강서경찰서는 이날 오전 9시 53분께 112에 걸려온 휴대전화 위치를 추적해 A의 소재를 파악한 뒤 신고접수 1시간 만인 오전 10시 53분께 경기도 일산에서 A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A씨를 즉결심판에 넘길 예정이다.

A씨는 조사에서 혐의를 인정하며 "전 전 대통령 관련 뉴스를 보고 홧김에 신고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알츠하이머 진단을 이유로 재판 출석을 거부하고 있는 전 전 대통령이 강원도 홍천의 한 골프장에서 지인들과 골프를 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이 전날 공개돼 논란이 일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태그:#연합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