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국민주권실현적폐청산대전운동본부와 평화나비대전행동은 26일 저녁 7시 둔산동 타임월드 앞에서 ‘일본 아베 경제도발 규탄, 불매운동 승리, 토착왜구 박멸! 대전시민 촛불집회’를 개최했다.
 지난 7월 26일 국민주권실현적폐청산대전운동본부와 평화나비대전행동이 대전 둔산동 타임월드 앞에서 개최한 ‘일본 아베 경제도발 규탄, 불매운동 승리, 토착왜구 박멸! 대전시민 제1차 촛불집회’ 장면(자료사진).
ⓒ 임재근

관련사진보기

 
일본이 한국을 '백색국가(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결정을 내린 것과 관련, 대전지역단체들이 강력 규탄하고 나섰다.

대전지역 80여개 종교·시민사회단체와 진보정당 등으로 구성된 '국민주권실현적폐청산대전운동본부'와 대전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평화나비대전행동'은 2일 오후 성명을 내고 "침략역사 반성 없는 후안무치한 일본 아베 정권의 화이트리스트 한국 제외 결정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일본의 조치가 자신들의 과오를 반성하기는커녕, 오히려 한국에 대해 사실상의 경제침략을 본격화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기왕에 시작한 '역사정의의 싸움'을 완성하기 위한 기회로 만들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러면서 이들은 "아베 정부에게 우리 국민의 분노를 보여주기 위한 '분노의 촛불', '정의의 촛불'을 들자"고 호소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지난 달 4일부터 반도체 소재 등 3품목에 대한 수출규제라는 명목 하에 한국에 대해 경제보복을 진행했던 아베 정권은 오늘 기어이 '화이트리스트'에서 우리 정부를 제외하는 것을 결정했다"며 "이는 명백히 대법원의 '강제징용배상판결'에 대한 추가보복"이라고 밝혔다.

이어 "일제 강제징용에 대한 전범기업의 책임을 명문화한 2018년의 대법원 판결은 '식민지 시대의 배상 문제는 한일 협정의 청구권 소멸 조항에 의해 해결됐다'는 1965년 한일 굴욕 협정에 대한 기존의 해석을 배격하고, 반인권적 국가범죄행위에 대한 피해자들의 배상청구가 정당함을 밝힌 역사적 판결이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또 "그러나 아베 정권은 이번 배상 판결에 대해 무역보복을 강행하는 데 이어, 개헌을 통해 평화헌법 9조 개정을 끈질기게 추진하고 있다"며 "이는 전쟁범죄 국가는 '군대를 가질 수 없다'는 것을 '자위대의 존재를 명기하는 것'을 넘어 '전쟁 가능한 국가'를 목표로 개헌을 추진하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는 일본이 자신들이 침략과 식민지배의 역사를 반성하기는커녕, 동아시아 평화체제의 시대적 추세에 역행하여 군사대국화를 계속 추진하고, 우리나라를 자신들의 경제·군사적 하위 파트너로 길들이겠다는 속내를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이라고 주장했다.

따라서 이들은 우리 정부가 이러한 일본에 대해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을 즉각 파기하는 등의 강력한 대응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수출 규제와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으로, 강요된 억지 화해와 억지 동맹을 일본이 스스로 깨겠다면, 우리에게는 이를 말릴 의사가 전혀 없으며, 오히려 이를 일본의 진정한 사과와 반성에 기초한 새로운 한일관계 수립의 계기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문재인 정부는 비록 늦었지만, 국민적 합의도 없이 박근혜 적폐정권이 강행한 일본과의 '군사정보보호협정'을 즉각 파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또 대전시민들을 향해 '촛불'을 함께 들자고 제안했다. 이들은 "이미 시민들은 자발적으로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넘어 'BOYCOTT JAPAN' 으로까지 확산되고 있다. 과거사를 부정·침략을 정당화하며, 한반도로의 재침략 야욕을 꿈꾸고 있는 일본 아베정부에게 우리 시민들의 분노를 보여주자"며 "대전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시작으로, 다같이 분노의 촛불, 정의의 촛불을 들자"고 제안했다.

한편, 민주노총대전본부와 한국노총대전본부, 평화나비대전행동 등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오는 13일 대전평화의소녀상 옆에 '대전강제징용노동자상'을 건립할 예정이다. 이들은 이를 시작으로 친일청산과 과거사문제 해결을 위한 '역사정의의 투쟁'을 본격화 할 계획이며, 14일에는 '일본아베규탄 2차 대전시민촛불집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