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 기자회견중인 엄태준 이천시장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 기자회견중인 엄태준 이천시장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반도체 핵심부품과 소재 국산화 추진을 위해 SK하이닉스 본사가 있는 이천에 반도체 핵심부품과 소재 제조 공단을 조성을 촉구합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23일 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일본 정부의 반도체 부품․소재 수출규제 조치에 따른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엄 시장은 "일본 정부의 반도체 수출 규제 조치로 인한 우리나라 피해를 최소화하고 우리나라 미래 잔략 산업 육성을 위해서 정부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대책을 요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SK하이닉스는 이천시 재정수입의 30%를 차지하는 이천의 향토기업"이라며 "2007년 초 구리공정 문제로 SK하이닉스 이천공장의 증설이 어려울 때 이천시민들이 하나로 똘똘 뭉쳐 이천공장 증설이 가능하도록 했다. 그 결과 M14, M16 이천공장 증설에 큰 힘을 보탠 운명 공동체"라고 주장했다.

엄태준 시장은 "사통팔달의 교통망과 기존 인프라가 갖춰진 이천시에 반도체 관련 업체들이 입주해야 어떤 외부환경에도 흔들리지 않는 반도체 기술 강국이 될 수 있다"며 "이천시 차원에서도 금융 및 세제 지원 등 가능한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총동원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천시 관계자는 "이천시는 경기도와 중앙정부에서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을 피력한 만큼 공단 유치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현재 SK하이닉스는 올해 법인지방소득세로 3279억 원을 납부하며 이천시 전체예산의 30% 이상을 세금으로 냈다. 또한 20조 원이 투입되는 M16 공장을 건설 중 이다. 이 공사에 투입되는 인력은 하루 1만2천여 명으로 연인원 350만 명이 넘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어 지역경제에 커다란 기여를 하고 있다.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 기자회견중인 엄태준 이천시장과 홍헌표 이천시의장과 이천시의원들 모습
 반도체 핵심부품?소재 제조공단 조성 촉구 기자회견중인 엄태준 이천시장과 홍헌표 이천시의장과 이천시의원들 모습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