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더불어민주당 대구 달성군 지역위원장에 임명된 박형룡 전 경북대학교 총학생회장.
 더불어민주당 대구 달성군 지역위원장에 임명된 박형룡 전 경북대학교 총학생회장.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박형룡 전 경북대학교 총학생회장이 더불어민주당 대구 달성군 지역위원장에 임명됐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는 19일 박 위원장을 달성군 지역위원장에 임명하는 등 전국 23개 사고 지역위원회 중 12개 지역위원장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박 위원장은 1987년 6월 항쟁 당시 경북대학교 총학생회장을 지냈고 박찬석 국회의원 보좌관을 역임했다.

현재 ㈜다스코 대표이사로 있으며 대구 남구청장과 중·남구 국회의원 선거에도 도전한 경력이 있다.

박 위원장은 "현재 근무하고 있는 회사의 대표를 맡아 폐업과 도산 위기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혁신에 혁신을 거듭하여 흑자 전환하는데 성공했다"며 "경험을 살려 대구 정치를 위해 혁신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중소기업이 처한 현실과 어려움을 직접 겪은 경험을 바탕으로 대구산업경제의 70%가 집약되어 있고 대부분의 중소기업이 있는 달성군에서 '중소기업이 활개 펴는 대한민국을 만듭시다'는 슬로건을 내걸고 본격 정치에 나섰다.

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운동권 출신들에 대해 "좌파 중에 정상적으로 돈 번 사람들이 거의 없다"는 말을 반박하면서 "정상적으로 돈 번 운동권 출신의 뜨거운 맛을 내년 총선에서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