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피우진 국가보훈처장 답변 경청하는 제윤경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최근 불거진 가짜 독립유공자 논란과 관련한 피우진 국가보훈처장의 답변을 경청하고 있다.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자료사진)
ⓒ 유성호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경남 사천남해하동 지역위원장인 제윤경 국회의원(비례대표)이 내년 총선 불출마 의사를 밝혔다.

제 의원은 17일 오전 <오마이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처음부터 비례대표만 하는 것으로 생각했다"며 "불출마 표현은 좀 거창하지만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사천 출신인 제 의원은 주빌리은행 상임이사, 롤링주빌리 대표, 에듀머니 대표이사 등을 지냈고,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캠프 공동선거위원장과 박원순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캠프 부대변인 등을 지냈다.

현재 사천남해하동 지역 국회의원은 자유한국당 여상규 의원이다.

제윤경 의원이 불출마 의사를 밝히면서 지역에서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여러 인사들이 거론되고 있다. 지역에서는 사천 출신인 황인성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과 정현태 전 남해군수와 차상돈 전 사천시장 후보 등도 거론되고 있다.

고재성 전 더불어민주당 사천남해하동지역위원장은 "제윤경 의원은 경쟁력도 있고 좋은데, 물론 본인이 선택할 문제지만 아쉽다"며 "지역에서 여러 인사들이 거론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