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풍도 보건 진료소 개소식
 풍도 보건 진료소 개소식
ⓒ 안산시

관련사진보기

  
 풍도 보건진료소
 풍도 보건진료소
ⓒ 안산시

관련사진보기

 

서해에 있는 야생화의 섬 '풍도(안산시 단원구 풍도동)'에 '보건진료소'가 들어섰다. 봄만 되면 야생화가 지천으로 피어, 풍도는 '야생화의 섬'으로 불린다. 인구 150여 명 70% 이상이 고령이라 '보건진료소 개소'는 이 곳 주민들 숙원사업이었다.

이곳에 '보건진료소를 세운 것은 관할 관청인 안산시다. 안산시는 지난 11일 윤화섭 안산시장과 도·시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보건진료소' 개소식을 열었다. 윤 시장은 개소식에서 "양질의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라는 축하 인사를 전했다.

보건진료소는, 지상 2층 규모다. 진료실과 주사실 외 운동기구를 갖춘 건강증진실까지 마련했다. 사업비는 11억 7천 9백만 원이다.

보건진료소에는 간호사 출신 보건진료 전담 공무원 1명이 상주한다. 주민들이 뜻하지 않은 부상을 당하면 앞으로 이 공무원 도움을 받게 된다. 주민들 질병을 진찰·치료하는 것도 그의 몫이다. 만성질환자 관리, 예방접종 등에도 힘쓸 것이라는 게 안산시 보건소 관계자 설명이다.

풍도는 안산 대부도에서 남서쪽으로 24km나 떨어져 있는 외로운 섬이다. 그동안은 안산 보건소에서 1년에 8차례 방문 진료를 했다. 그러나 대부도 탄도항에서 배를 타고 1시간이나 가야하는 먼 거리라 충분한 의료 서비스를 할 수 없었다. 기본적인 진료조차 힘든 상황이었다. 특히 응급환자가 발생하면 기상상황 등으로 인해 육지로 후송하는 게 무척 어려웠다고 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궁금한 게 많아 '기자' 합니다. 르포 <소년들의 섬>, 교육에세이 <날아라 꿈의학교> 지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