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변창기

관련사진보기


분명히 그분들도 현대 자동차 비정규직 노동자 입니다.그러나 현실은? 외톨이 같았습니다.

촉탁직 노동자 1명 부당 해고 3년
경리직 노동자 2명 부당 해고 1년
현대차 비정규직 노동조합에 가입되어 있고 복직 투쟁 중 이었습니다.

현대차 내 조직화된 1차, 2차 현장직 노동자로 노조가 운영되고 있어 촉탁직이나 경리직 노동자에겐 뭔가 모르게 거리감 있어 보였습니다.

그 셋의 해고자가 모여 복직 투쟁을 이어가고 있었습니다.선전물을 만들어 배포하고 여기저기 현장투쟁과 연대투쟁 다니면서 돈이 생각보다 많이 들지만 노조 차원에서 지원이 미미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궁여지책으로 배지를 만들어 투쟁기금 하려고 팔고 있다네요. 부당 해고에 맞선 세 노동자의 복직 투쟁을 지지하고 응원합니다.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모든 노동자의 인간다운 삶을 위해 투쟁!
#현대차비정규직해고자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인간해방 사회는 불가능한가? 노동해방 사회는 불가능한가? 청소노동자도 노동귀족으로 사는 사회는 불가능한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