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박물관
 경기도박물관
ⓒ 경기문화재단

관련사진보기


경기문화재단 산하 6개 박물관·미술관이 설 연휴기간인 21일~24일에도 문을 연다. 또한 겨울방학을 맞아 다양한 주말체험전, 특별전 이벤트가 열리고 있어 가족과 함께 박물관이나 미술관에서 즐거운 한 때를 보내도 좋을 것 같다.

경기도박물관에서는 임진년 용의 해 소장품 특별전 '신화 속의 미르 龍을 만나다'展이 열리고 있다. 1부 왕권을 상징하는 용, 2부 신화속의 용, 3부 양반가에 스민 용의 기운 등 용과 관련된 다양한 유물과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체험코너에서는 '움직이는 용 오토마타', '용 배경 트릭아트', 용 관련 동화책, '하늘을 나는 모빌 용' 등 체험전도 열린다. 26일 27일에는 방학특별 프로그램 '동동하하-우리 옷에 숨겨진 비밀을 찾아서'가 진행된다. 시대에 따른 옷차림의 변화를 살피고 직접 전통 옷을 만들어 볼 수 있다.

경기도미술관에서는 겨울방학 특별전 <거짓말을 무서워-체험, 피노키오의 모험>을 즐길 수 있다. 2층 기획전시실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에는 헤르만헤세박물관이 소장한 각국의 피노키오 관련 동화와 앤틱 인형, 연극소품, 판화, 포스터, 영상물 등 총 460점이 전시된다.

넓고 높은 미술관 천장을 이용해 각각 A코너 B코너에서 동화 속에 나오는 제페토 할아버지의 공작소, 피노키오가 갇혔던 고래뱃속, 180cm 높이의 피노키오 목각인형 등의 전시물을 통해 생생한 이야기 체험을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각국에서 제작된 피노키오 레코드판을 턴테이블과 아이패드 등으로 감상할 수 있다. 겨울방학 특별체험프로그램인 '조각가의 공방체험'을 진행, 미술관 안에 꾸며진 작업실에서 김근배·박선영 등 현업작가와 함께 다양한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다.

 백남준아트센터
 백남준아트센터
ⓒ 경기문화재단

관련사진보기


백남준아트센터에서는 아날로그 텔레비전 방송이 종료되는 2012년을 맞아 TV 매체가 우리 삶에 미친 영향력과 관계성에 관한 생각들을 정리해 볼 수 있는 <TV 코뮨>展을 둘러볼 수 있다. 오는 2월 19일까지 연장 운영되며 비디오아트의 선구자 백남준을 비롯해 앤트 팜 (Ant Farm) 등과 정연두, 박준범 등 동시대와 오늘날 작가들의 다양한 실험적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백남준아트센터는 설날 당일(23일) 한복을 입은 관람객과 동반 3인에 한해 무료입장 이벤트를 실시한다. 설 연휴엔 예외지만 2월 3일까지 겨울방학 청소년 교육프로그램 '나의 실험 TV'도 진행된다. 상설전 관람과 자체 제작한 교재를 활용해 백남준이 창조한 실험 텔레비전의 세계를 경험해 볼 수 있다.

실학박물관은 최근 상설전시 개선작업을 끝내고 재개관 했다. 1층 기획전시실에서는 현재 특별기획전 '곤여만국전도, 세계와 우주를 그리다'展이 진행 중이다. 이번 특별전에는 곤여만국도를 필두로 세계지도 중 가장 오래됐다고 간주되는 '혼일강리역대국도지도(15세기. 일본 류코쿠대 모사본)'와 전통적인 동양식 세계지도들인 '천하총도'와 '천하고금대총편람도'를 볼 수 있다.

전곡선사박물관에서는 기획전 '한국인의 기원'展이 열리고 있다. 단군과 고조선, 유전자로 본 한국인의 기원, 구석기인 한국인의 기원인가, 한국문화속의 세계 등을 주제로 한국인과 한국문화의 기원 및 형성과정을 둘러볼 수 있다.

또한 예안리고분의 편두인골과 늑도패총의 발치인골을 비롯해 최근 출토된 기닥도 유적과 안도패총의 신석기 인골 및 초기철기시대 인골 등 다양한 인골 자료가 전시된다. 이와 함께 한반도에서 가장 오래된 토기로 알려진 제주도 곤산리유적의 덧무늬 토기도 전시된다.

2층 상설전시실에서는 다양한 동물 박제와 인류 디오라마, 선사동굴 탐험, 고인류얼굴합성을 해보고 야외 체험장에서는 창던지기와 유물발굴을 경험해 볼 수 있으며 나무와 가죽 등을 이용해 막집 짓기 체험도 할 수 있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
 경기도어린이박물관
ⓒ 경기문화재단

관련사진보기


경기도어린이박물관도 연휴기간 4일 모두 문을 연다.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는 인체, 건강, 과학, 자연, 다문화 등 다양한 주제별 다채로운 체험거리로 가득하다. 자녀들을 박물관에 맡기고 어른들은 반경 500m내에 있는 경기도박물관과 백남준아트센터로 잠시 여유로운 문화산책을 다녀올 수도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